배그 모바일 미국판 쉽게 설치하기 & NOX 플레이하기

인터넷 서핑이나 간단한 이미지 편집정도나 가능할 만한 사양인 십수년전 상태 그대로의 우리집 PC.

최근 부팅속도가 너무너무 느려서 hdd를 ssd로 갈아준게 전부인 우리집 PC. 그런 PC로 배틀그라운드를 돌린다는건 애초에 어불성설이었습니다. 게다가 두눈 부릅뜨고 아이들 보는 곳에서 게임 금지를 외치는 안지기님의 경고에 PC를 업그레이드 해야겠다는 생각조차 하지 않고 있었지요.


그러던 어느날 앱스토어에 배틀로얄 장르게임이 좀 있겠지 하고 검색하니 FREE FIRE라는 게임이 떡! 하고 나타납니다.  그렇게 저는 배틀로얄 장르에 입문하게 되었습니다. 

적의 발자국소리를 듣기 위해서는 사플(사운드플레이)은 필수죠. 이어폰 끼고 사부작사부작 긴장 똥줄 태우면서 게임속으로 빠져듭니다. 

끝까지 살아남더라도 15분내외에 게임이 끝나는 비교적 빠른 게임진행에 사격시 느껴지는 타격감은 매우 만족스러웠습니다. 물론 평균 생존시간은 7분안팎으로 쓰레기급 실력이긴 하지만요 ㅋ

그렇게 즐겁게 배틀그라운드 짝퉁게임을 즐기던 중. 배틀그라운드가 모바일로 정식 오픈했다는 소식을 접합니다. 우여곡절 끝에 배그를 미국 앱스토에어서 다운받고 실행해 보니 ... 우와 ..이건...!!

여태 즐겁게 했던 프리파이어는 .ㅆㄺ ... 역시 명불허전입니다. 게다가 아직 곳곳에 보이는 봇 덕분에 저같은 거지같은 실력자도 10킬은 심심치않게 해냅니다. ㅋㅋ 


자! 여러분도 한번 깔아볼까요?


비록 한국 정발은 되지 않았지만 괜찮습니다. 우리에게는 VPN이 있으니까요.

아이폰/아이패드의 경우 그냥 미국계정 하나 파면 됩니다만 안드로이드는 구지 계정을 새로 팔 필요도 없습니다.  PC에서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에 들어가서 기기로 다운시키면 되니까요. 물론 VPN은 켜져 있어야겠지요.


크롬브라우저 유저라면 쉽게 vpn접속으 가능합니다. Hotspot shield라는 크롬앱을 설치한 후 미국으로 접속하면 아래처럼 접속상태가 나타나고 그뒤 크롬에서 브라우징 되는 모든 정보는 미국을 통해 나가게 됩니다. 야호~


위와 같이 VPN 접속 후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접속해봅니다. 좌측 카테고리를 앱으로 선택한 후 검색어 "pubg"를 입력하면 첫번째 검색리스트에 배그 모바일이 뙇!


PUBG MOBILE을 선택한 후 설치 버튼을 누르면 구글계정 인증을 한 다음 본인이 가진 안드로이드 기기를 선택하는 창에서 설치 할 기기를 선택하고 설치버튼을 눌러주면 해당 기기에 배그 모바일이 설치됩니다. 



배그모바일은 아직 정식으로 한국출시가 안된 상태라 한국지역 IP로는 게임플레이가 불가능한데요 가끔씩 배그 모바일이 업데이트 되는 즈음엔 지역제한이 풀리는 것 같습니다. 현재시간 기준으로는  별도의 VPN설치 없이 게임플레이가 가능합니다.


저는 녹스(NOX) 에물레이터에서 배그모바일을 깔아서 실행해 봤는데요. 최하 옵 그래픽이네요 ㅎ

특이한? 점은 에물레이터로 게임을 실행하면 게임에서 에물여부를 감지하고 에물사용자끼리하고만 대전을 붙여준답니다. 너무 괜찮은 아이디어 인듯합니다. ㅎ

아래는 녹스에서 실행되는 스크린샷입니다.




VPN 없이 접속하니 자동으로 아시아섭으로 접속됩니다.  VPN붙이면 보통 180~250ms인데 레이턴시도 나쁘지 않네요^^. 언제까지 지역제한을 풀어줄런지...




에물레이터 감지, 에물로 접속하면 에물플레이어들 하고만 플레이.


기본설정에서 PEEK & FIRE를 활성화 하시면 빼꼼이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능숙한 플레이어라면 빼꼼이는 필수? 



PC게임처럼 디바이스 성능을 많이 타는 것 같습니다.

아이폰 6s이상으면 나름대로 쾌적한 환경에서 게임 가능하구요

안드로이드 폰이라면 현재까지 갤s6에서도 버벅인다는 제보가 있었는데 0.4.0 업뎃이 후 얼마나 최적화 되었는지는 모르겠네요. 

녹스 에물에서 최하 옵으로 세팅하면 플레이하는데 크게 지장이 없었습니다.




준비 다 되셨나요? 우리도 치킨한번 먹어봐야죠? 여기서 안되면 치킨집 전화해서 현질하면 됩니다.ㅋㅋㅋ





휴대폰 배경마저..ㄷㄷㄷ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